활동

모두가 함께하는 하나된 공동체로서 그물코 정신을 이어갑니다

국내지원

협력과 연대, 지속가능한 변화
국내 소외계층의 지속적인 생활 지원 뿐만 아니라 건강한 공동체를 유지하기 위한 다양한 나눔사업을 시행합니다. 장기적인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사회혁신 리더들의 성장과 활동을 지원합니다.

 

보호종료아동 자립지원 프로젝트 '아침의 릴레이' 캠페인 영상

보호종료아동을 아시나요?

부모가 없거나 부모의 양육능력이 없어 5년에서 10년 이상 아동양육시설이나 위탁 가정에서 생활해 온 아이들. 이 아이들은 만 18세가 되면 보육원에서 퇴소해야만 합니다. 이때부터는 법적인 어른으로 분류되어 정부의 보호가 종결되기 때문입니다. 준비되지 않은 채로 외로운 홀로서기를 시작해야하는 국내 보호종료아동의 수는 연간 2,000~3,000명에 달합니다.

500만원으로 시작하는 두려운 홀로서기

보호종료아동에게 지급되는 정부의 자립정착금은 1인당 약 500만원. 고등학교를 졸업하는 만 18세의 나이에 아이들은 홀로 살 집을 찾아야 합니다. ‘선생님, 나가면 어디서 살아야 하나요?’ 퇴소 전 아이들이 가장 많이 하는 질문입니다. 전셋집을 구하기에는 턱없이 부족해 단칸방이나 고시원의 월세를 택하기도 합니다. 2018년 기준, 전체 보호종료아동의 절반이 넘는 52.5%가 월수입 150만원 미만으로 주거비, 생계비 등 모든 비용을 해결하고 있습니다. 더욱 힘든 것은 갑작스러운 어려움이 닥쳐도 경제적이나 정서적으로 도움을 요청할 곳이 없다는 외로움과 두려움입니다.

보호의 종료가 자립의 시작이 될 수 있도록

아름다운가게는 국내 보호종료아동 자립후원을 위해 2010년부터, 아름다운가게 관악자명점의 수익금을 지원해 왔으며 2016년부터 후원사업을 시작해 나눔의 규모를 늘려가고 있습니다. 보호종료아동의 자립에 꼭 필요한 주거비, 교육비, 의료비, 생계비를 지원하고 있습니다.

  • 주거비(전월세 보증금)와 생계비 등 살아가는 데 있어 가장 기초적인 부분에서의 어려움을 덜어줍니다.
  • 직업전문학교 등록금과 교육재료비, 취업연수, 직능계발비, 사설교육기관 교육비를 지원해 생계 때문에 포기했던 꿈을 되찾게 합니다.
  • 인턴십 프로그램을 통해 사회생활에 대한 긍정적인 경험을 쌓아가도록 돕습니다.
  • 선정대상자에게는 1년간 경제적 지원과 함께 금융교육을 제공하여 자립의 기반을 닦아갈 수 있도록 돕습니다.
  • 네트워크 프로그램을 통해 보호종료아동 스스로의 인식과 문화를 바꿔나가도록 지원합니다.

지난 10년 동안 400명의 보호종료아동들이 아름다운가게와 함께 새로운 기회를 얻었습니다.



  • 지원대상 : 만 18세~28세 아동양육시설, 공동생활가정, 위탁가정 보호종료청년
  • 지원내용

     

     

    • – 경제적 지지 : 주거비, 교육비, 의료비, 긴급생계비 및 금융교육 및 상담, 네트워크 프로그램
    • – 학업 유지 : 대학생 장학 지원 사업  
    • – 사회체험 기회제공 : 인턴십 프로그램 제공 (사회(예비)초년생 대상)